목록형 컨텐츠

|  목록형태의 컨텐츠 예시입니다.

문재인대통령의 “천진난만 왕따 외교”가 러시아에서 또 망신을 당하고 있습니다.


지금 이 시점에서 과연 중국, 일본 보다 러시아부터 달려갈 형편인지 모르겠습니다.


외교에도 순서가 있습니다.


문재인대통령은 취임 전 “김정은부터 제일 먼저 만나러 가겠다”고 했습니다.
그런데 트럼프를 제일 먼저 만난 건 참 다행입니다.


김정은을 만나서 대화하려고 눈물겨운 정성을 거듭 쏟았지만, 돌아오는 건 수소폭탄 뿐이었습니다.


이래도 정신 못차리는 친북세력이 문재인정부입니다.


전 세계가 김정은을 제재할 때, 코밑의 제일 피해자 문재인대통령이 “전쟁불가! 대화제안”을 되풀이 하더니, 어린 김정은으로부터 “어린애 잠꼬대 같은 천진난만한 소리”라고 국제 망신을 당했습니다.


국군통수권자요 국가원수가, 냉혹한 국제정세와 외교전략을 “천진난만”하게 발언하며 다니니, “왕따”가 되지 않을 수 있습니까?


한미동맹을 기본축으로 하여, 한미일 삼각 자유동맹을 강화해야 하지 않겠습니까?


김정은의 수소폭탄을 막을 수 있는 나라는 미국뿐입니다.


대화도, 중재도, 결의안 채택도, 재래식 군비 증강도 아닙니다.


핵에는 오직 핵 뿐입니다.


그리고 중국도, 러시아도, 일본도, 우리 민족끼리도 아닙니다.


자유대한민국을 지킬 수 있는 것은 오직 한미동맹 뿐입니다.


문재인대통령은 천진난만한 국가안전보장회의와 외교라인을 냉혹하고 노련한 전문가로 완전 개편하기 바랍니다.


목록형 컨텐츠

목록형태의 컨텐츠 예시입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28 "매관매직"은 공직부패의 가장 오래되고 더러운 범죄행태입니다. 관리자 2017.09.23 1
227 트럼프 미국대통령은 “미국과 동맹국이 위협 받는다면 북한을 완전히 파괴할 수밖에 없다”고 했습니다. 관리자 2017.09.21 1
226 제가 보기로는 송영무국방장관이 가장 바른말을 했다고 생각합니다. 관리자 2017.09.20 1
225 김이수는 문재인대통령이 헌법재판소장으로 지명했으나, 국회에서 “임명동의”를 받지 못했습니다. 관리자 2017.09.19 3
224 문재인대통령의 “대법원장 후보자인준에 대한 입장문”을 보면서도 저는 걱정이 그치지 않습니다. 관리자 2017.09.18 2
223 문재인대통령 해도 너무 합니다 관리자 2017.09.16 20
222 문재인대통령은 CNN인터뷰에서 “미국 전술핵 재배치도 반대하고, 한국 자체 핵 개발도 반대한다”고 잘랐습니다. 관리자 2017.09.15 7
221 공정거래위원장 김상조가 네이버 창업자 이해진을 비하하는 발언을 했다가 사과했습니다. 관리자 2017.09.15 2
220 헌법재판소장 김이수후보 인준동의안이 국회에서 부결되었습니다. 관리자 2017.09.11 2
219 문재인대통령이 신속히 홍준표대표의 핵균형대책을 수용하기 바랍니다. 관리자 2017.09.11 5
218 문재인정부가 "좌왕우왕" 정권이 되기를 바랍니다. 관리자 2017.09.11 3
217 사드가 426일만에 배치되었습니다. 관리자 2017.09.08 5
» 문재인대통령의 “천진난만 왕따 외교”가 러시아에서 또 망신을 당하고 있습니다. 관리자 2017.09.08 3
215 김정은의 수소폭탄 실험으로 강진이 일어나고, 한반도와 만주까지 천지가 진동하고 사람들이 놀라 뛰쳐나왔습니다. 관리자 2017.09.06 4
214 북한인권법 시행 1년이 되는 날입니다. 관리자 2017.09.04 4
213 김정은이 조금 전 6차 핵실험을 했습니다. 관리자 2017.09.03 2
212 자유한국당은 MBC김장겸사장 체포영장발부가 "언론자유말살"이라며 정기국회 보이콧을 결의했습니다. 관리자 2017.09.03 4
211 MBC 김장겸사장 체포영장이 방송의 날에 발부됐습니다. 관리자 2017.09.02 2
210 세계적 대기업의 "한국탈출"이 걱정됩니다. 관리자 2017.09.01 1
209 문재인정부는 "공짜정부", "빚쟁이정부"입니다. 관리자 2017.08.30 4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2 Next
/ 12